반응형

 

고양이 목욕시킬땐 

1. 집이 따뜻할것.

2. 삐지니까 잘 달랠것.

3. 목욕전 발톱자르기

4. 귀여우니까 촬영하기

 

 

지난 주말 실시했던 꼬미의 목욕은 엄청 수월했다.

발톱자를때 거부도 없었고 거품내서 물받은뒤 부르니까

도망쳤다가 잡혀온거 말고는 특이사항 없음.

발톱에 집사의 몸이 찢어지지도 않음...

 

가냘픈 꼬미허리.. 한줌이다.

너무 춥지않은 날, 보일러 빵빵하게 틀어두고.

 

거품내서 슥슥,,

저번 감전사건 전후로 목욕을 안해서 오랜만의 목욕이었다.

검댕이 아직 목주변에 좀 남아있어서 꼼꼼하게 비비적.

 

씻긴뒤 말리기가 전쟁이라 문제였다.

드라이기..... 이럴땐 펫드라이룸을 사고싶다는 생각이 들 정도.

보일러 빵빵하게 틀어놓고 햇빛에서 말릴수있도록 준비했다.

드라이기로는 배쪽이랑 기본 드라이할수있는곳만 했다.

 

억지로 잡아두기도 힘들어서ㅠㅠㅠㅠㅠㅠ

보일러 너무 빵빵하게 틀어서 몸 말릴때까지 우리는 땀흘리며 기다리기..

비맞은 생쥐, 아닌 목욕후 꼬미.

약간 좀 많이 보다 더 심하게 삐져있어서

간식으로 마음 살살 달래고,

 

오후내내 그루밍하면서 털 말리다가

지쳤는지 쇼파에서 숙면

하하하하.

귀엽게 돌돌 말고 잔다.

털이 마르니 뽀송뽀송해졌다. 윤기나고 더 부드럽고.

 

목욕의 마무리는 뽀얀 핑크젤리발바닥으로,

곱게자라서 굳은살하나 없다. 귀여워 꺅꺅

꼬미 덕분에 행복한 주말이었다.

 

 

 

반응형
반응형

아침에 일어나서 약이랑 츄르타서 한입에 넘기고
꼬미는 엄마 배위에서 뒹굴뒹굴

배위에 올려두고 담요덮으니 넘  따뜻하다.


가냘픈 몸통이 보임.

허리만 길고 늘씬한 꼬미


오늘은 평화롭게 둘이서 뒹굴뒹굴.

일요일답다.


반응형
반응형

엄청나게 커다란거같지만
3.4키로를 못벗어나는 꼬미.

주말에 조카가 만지는데도
아기라는걸 인식하는지
발톱세우거나 그러진않았음.

스트레스받을까 걱정했는데 꼬미는
낯가림많은 고양이였다.

먼저 다가와서 냄새맡고 인사도해주고.

맨윗짤처럼 간식도 전투적으로 먹음.

사진으로보니 세상커보인다 우리꼬미.

안아주면 그릉그릉대는 니가 얼마나귀여운지.

밝다고 눈가리고 잘거면 방에서자지..ㅋㅋ
남편옷위에서 자는걸 좋아한다.

낮잠도 같이 자니까 더 편안한가?
밤엔 내품에서 팔베게하고잔다.

잠못드는 나를위해.

내가 잠들면 나가서 놀거나
그대로 쭈욱 같이잔다고한다는데.

아침에 일어나면 항상 곁에있어줘서 고마워.


반응형

'나, 일상이야기 > 하루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깨가 아프다..  (0) 2019.11.19
2019.11.06 일상  (0) 2019.11.06
요즘 꼬미는 :)  (0) 2019.10.23
여수돌산 동물체험 한우드림테마농장  (0) 2019.10.20
병원병원 여서동 연합의원  (0) 2019.10.03
2019.08.15. 하루  (0) 2019.08.15
반응형



꼬미를 데려오고 이틀정도 지났을 무렵.


꼬미의 안락한 잠자리를 위해 고양이집을 검색하던 나는.


(사실 몸부림치다가 작은 고양이가 어떻게될까봐 무서웠던게 더 컸던 기억이남..)


어김없이 같은 침대에서 자기때문에 

바닥에도 에어매트리스를 깔고 남편과 이산가족이 되어 자고있다.

꼬미의 안전을위해..ㅋㅋㅋ







정확한 멘트는 기억이 나지않지만,


"주인님에게 집을 사줬다고 거기서 잔다는 생각은 하지마세요.."


라는 식의 글을보고, 빵 터졌었음.

(내가 그럴거라는 생각도 안하고..)


ㅜ_ㅜ 블로그는 다음에서 하고있지만 샤핑은 네이버에서 했다.





헐. 몰랐는데 벌써 이게 한달전?!?!?!?!!?!?!??????


흠흠, 27천원 주고 산거니, 실용성보단 사실 몹시 귀여워서 구매했던 과거의 내자신아..


그치만 사고나서 만족함ㅋㅋㅋ


왜냐그여..?


밤잠은 여전히 우리와 같이 자지만, 낮잠은 저기서 자주기때문..!!!!!!!!!!!!!!!!!!!!!!!!!!!!!!!!!!!!!

심지어 몹시 귀여워...






자다가 날 바라봄..ㅋㅋㅋㅋㅋ


안이 은근 넓고 높고 폭신해서, 꼬미가 낮잠잘때 애용한다.


캣타워에서 낮잠자기도 하지만..+_+


고양이는 쉴 공간이 몇군데 있는게 좋다고 하던데. 


낮잠 제발 내 무릎위에서 한번만자줬으면... 그래줬으면..ㅠㅠ






화창한 주말오후의 꼬미.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