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12시가 지나서 월요일이지만, 주말을 기록한다.

토요일엔 잠을 못자고 하루를 시작한 관계로
낮엔 헤롱헤롱했다.

오랜만에 일요일에 쉬니 집앞에서 불때우고 놀자고
남편이 권유해서 오케이하고 여섯시에 집에서 출발.

마트에서 간편하게 장을보고 수변공원으로 갔다.


불이 무슨........ 지옥에서 소환한줄.

아버님이 장작패둔걸 집으로 가져와서 유용하게 사용중.
시댁엔 아궁이때는 방이있어서 장작이 가득있어서
감사히 가져왔는데 아직도 많이 남았다.

옆의 텐트족이 있었는데 장비가 어마어마해서
취미는 역시 돈을 들여야하는구나 라고 납득했다.

저기 활활 타오르는 냄비엔 알탕을 끓여서 먹었는데
진짜 너무너무너무너무 맛있어서 또 먹기로.



화력이 세니까 물도 빨리끓고 맛있게 먹었다.
밖에서 알탕을 끓여먹을 생각을 하다니 남편 초이스 굿.


테이블 화로엔 조개랑 삼겹구워서 냠냠했는데
소주가 나를 부르는 느낌이었지만
술을 안샀기때문에 콜라로 건배했다.

집와서 정리하고 일찍 자고

일요일에 느긋하게 일어나서 대청소하고
분리수거하고, 할아버지가 게장이 드시고싶다고해서
까먹기전에 배송예약하려고 게장집에 걸어서 다녀왔다.

간김에 내가 먹을 새우장도 사서 돌아왔다.
택배는 월요일에 발송되도록.

안내해주시는 분이 너무 친절하셔서 좋았다.
설명도 잘해주시고.

동네를 크게 돌았는데 한시간정도 걸은거같다.
연애때부터 남편이 살았던 이 동네를 결혼하고도
벗어나지않는건 직장이 가깝기 때문이지!

출퇴근 스트레스없이 다닐수있으니 이 동네로 정한건데
지금 생각해도 너무 잘한 선택같다.

집앞 슈퍼에서 장을 보고 딸기한팩사서 들어왔는데
한팩에 만오천원 했지만 알이굵고 딸기도 달아서 좋다.


딸기딸기♡

주말정리 끝.

내일은 남편이 저녁에오니 내가 저녁을 차려야겠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