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때는 한창 산부인과 열심히 다닐때였다.

 

갑자기 가려워서 병원간김에 물어보니 질염이라고.

 

그때는 임신중이었어서 약도 못쓰고-_- 충격과 공포였음.

임산부도 사용가능한 청결제를 사라고 권유해주셔서

글리지젠 인티메이트겔을 접한게 최초였다.

*일반 청결제는 1주일에 1회-2회 정도 사용하는게 평균입니다*

 

 

사진은 왜 뿌옇고 난리람..; ㅁ;

그때 살때는 병원에서 50,000원 정가로 주고 구매했었다.

급하니까 일단 이거라도 써야지 하고 ㅠㅠㅠ

 

 

근데 요녀석 쓰다보니 물건이다. (2년째 사용중..)

소중이는 원래 물로만 세척하고 주1회정도 청결제 사용해서 씻어냈는데,

*원래 너무 잦은 청결제 사용은 더 안좋다고 한다.

 

이건 매일매일 아침저녁으로 씻어도되니깐!!!!!!!!

마치 신세계가 열린 기분이었으나 가격때매 좀 좌절했었음.

그치만 독일직구대행 사이트가 많고 네이ㅂ에서도 판매하는게 많아서 직구로 저렴하게 쟁여서 사용중.

 

신랑손.. 남자도 써도 괜찮다.ㅋㅋㅋ

 

저렇게 손에 펌핑하면 갈색액체가 나오는데

거품도 잘나고 거품내서 외음부에 슥슥 씻고 3분정도 냅뒀다가 씻으면 된다.

 

남녀노소 가릴것없이 사용 가능한 순한 청결제인 만큼

사용하는거 추천하고싶다 정말 이건 최고인것이다 ㅠㅠㅠㅠㅠㅠ

 

 

배송비 9,900원이라 한번에 여러개 주문해서 쟁여놨다.

금방쓰니깐!

 

온가족이 함께써도 되는 청결제라 더 좋지만,

우리집은 남편과 나 둘뿐이라 뭐.. 머쓱머쓱머쓱타드.:)

 

반응형
반응형

고속터미널에 붙어있는 신세계백화점에서
지른 입생로랑 립스틱

입생로랑 루쥬볼립떼 락앤샤인!


영롱하다. 색깔들 전부 맘에 들었지만.

역시 빨강이 취향저격이라 이걸로 샀다.

색상은 8번 락앤레드.

손에도 발랐는데 색깔 너무 이쁘고 영롱보스..

케이스위에도 펄이 들어가있다!

가격은 4만7천원이라
저렴하지않지만.

앞으로 열심히 바르고 다닐거니까!!!
빨강 성애자니까!!

다른색도 구매해야겠다.ㅋㅋㅋㅋ

발림성 너무 좋고 립스틱인데도 부드러운 텍스쳐때문에
너무너무너무 맘에들어요.!

마치 틴트바르는거처럼 자연스러운 발림!!

별 오백개!!!!!!

반응형
반응형

매일 광고에 낚인다.

오늘은 안살거야 라고 다짐해도
또 지르고 있는 나를 발견.

네일아트받으면서
손톱에 열정을 쏟아붓고있는데.

물어뜯는손톱이 몹시 극적으로 변화하고있다.



바디가 극적으로 자라오르기 시작.

불과 몇개월전엔 저거 반토막이었는데..

그래서 네일밤을 사려고 보다가 발견.

후기도 역시나 폭발적이길래 구매했다.

두개 이만원에 구입

제품 받고 너무 작아서 1차 후회.
20g을 안보고 산 내눈...


작다.. 앙증맞아...

절망을 딛고 개봉해서 발라봤는데.

손가락위에 듬뿍듬뿍 짜서 올린뒤 파워비비기.

남는건 손등이랑 손바닥에 흡수시키기.

엄청나게 쫀쫀한 느낌에 보습되는 기분을 느꼈는데.
보통 끈적한게.아니다..

네일밤이라서 그런가..

그래도 향은 딸기향 비슷하게 나서 좋았다.

바른뒤에 좀 촉촉한거 느껴지시나요.ㅋㅋㅋ
그래도 이왕 산거 열심히 써야지.:)

돈값하지않으려나 하고 기대도 조금해본다.


생각보다 작은크기 but 내눈이 삐꾸..





반응형
반응형

꼬미의 우아하고 아름다운 털을위해서
페스룸 힐링브러쉬를 샀다.

네이*에서 직접 구매했습니당.

하나는 사는김에 더.. 하고 질렀음.

후기도 엄청나게 좋았고 폭발적인반응
*내 경우엔 인스타광고로 낚임*
때문에 어찌저찌 하다보니
나도모르게 검색하고 클릭하고있더란..

각설하고. 많은 후기들처럼 꼬미가 빗질을
싫어하거나 하지는 않아서 1차 만족.

그치만 빗다가 깨달은게있으니.

정말 장모종이 쓰기에 좋은거같았다..

이때까지는 좋았음. 빗질도 잘되고. 호호

빗질이 싫어요!!!!하지않았다.

그치만..털이 새어나와요.. 절망..

털이 빗에 절반 내 옷에 절반정도..
잘 빗겨지고 꼬미도 안아파해서 좋은데
복병으로 털흩날림이 기다리고있었드으..

그래도 괜찮으니까 일단 더 사용해보기로.

청소는 부지런히 집사가해야죠ㅠㅠㅠㅠㅠㅠ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