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꼬미랑 같이 산 뒤로,
덜 외롭고
덜 우울하고
더 행복해졌다.


혼자 집에 남겨두기가 좀 그랬는데.

내가 여덟시 반 출근하면
남편이 열한시쯤 들어오니,


그만큼은 혼자 있어주겠지 :)
고양이는 외로움을 안탄다고 하지않았나-
했었는데 막상 꼬미랑 살아본 결과

꼬미도 외로움타고 심심해하고,
티를 다만 별로 안내는것 같다.





사실 엄청나게 낸다 티를 ㅋㅋㅋㅋㅋ

엄청나게 질투하고 야옹대고 화도 낸다.

앞으로도 이렇게 살장🌷





반응형
  1. 익명 2018.02.08 18:33

    비밀댓글입니다

  2. 익명 2018.04.03 23:37

    비밀댓글입니다

  3. 익명 2018.04.11 15:49

    비밀댓글입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