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19.12.27 다섯번째 결혼기념일.

늘 가던 수산물시장 앞 킹크랩집 가격이
1kg에 팔만 얼마더라..... 그래서 집근처에 있는
대게나라 한번 가보기로 결정하고 다녀왔다.

킹크랩 가격.. 그래도 여기가 제일 저렴했다.
키로에 칠만얼마했던 기억.
오매오매 디게싸네 하고 바로 주문하고 올라감.


첨 가는곳이라 (생긴지는 한 이년되가나 싶다)

반신반의하면서 갔는데.

오마갓- 밑반찬이 어마무시하게 나옴.
초장값은 1인 4천원이라 믿을수없었다...

자리는 넓은 홀에 안쪽엔 단체를위한 좌식까지.
우리는 식탁에 앉아서 먹었다 헿.

기다리고 기다린 킹크랩.
우아하게 양손으로 마구마구 뜯어먹고 볶음밥에 소주한잔까지.

완벽한 저녁이었으나 먹는다고 사진을 더 못찍었다.

멀리 수산시장까지 갔었는데 (국동기준요...)
여수 살다보니 거리체감상 멀다의 기준이 많이 바뀐듯하다.

부산살땐 맛집?!?!! 이러면 한시간도 달려갔었는데..

연말모임할때도 괜찮아보였고 이정도면 몹시만족.

대게나 킹크랩 안먹더라도 먹을수있는 정식메뉴도 많아서 나중에 한번 더 오기로 했다.

성공적인 결혼기념일 먹방이었다. 헤헤

봉산동 대게나라 또 올것이에요!

직원분들이 친절해서 만족했음.

1층의 모습.
여기서 주문하고 앨리타고 올라가면 식당이나온다.

너무 맛있었어 킹크랩아♡

근데 또 바보처럼 입구를 안찍었네....

담엔 까먹지않아야지...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