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될놈될 안될안.

될놈되고 안될놈 안되는 거처럼.

내가 필요하면 연락이 올것이고.

나도 응할수있을거다.

전엔 연락안되는것에 대한 초조함. 불안감?
같은 이상한 감정.
마치 헤어지고 난뒤에 질척이는 옛 연인처럼.

그렇게 집착돋고 미련돋고 슬퍼하며 (왜 나한테 카톡안해?)
라고 자학을 하며 그랬는데.

사실 그냥 그정도의 사람이었을 뿐.

내가 그 사람에게 에너지를 낭비할 필요가없다는것.


이런 생각을 하고나니 놀랍게도는 아니고 서서히
맘이 좀 편안하긴함.

점점 나아질거야.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