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어제 저녁엔 여수 중앙동에서 저녁먹고, 

아트박스들렀다가 집으로 오는 편안한 일정이었어요.



저녁은 중앙동 팔계촌에 두루치기 먹으러 갈지,

쌀국수 먹을지 고민하다가,


조금 쌀쌀한 날씨에 쌀국수로 결정.



얼마전에 여수 에머이 갔었는데.

진심 진짜 실망했던 기억이 강렬하게 나는군.


서비스는 그냥그랬는데


양도 작고 가격은 구천원에 맛도 그저그랬음..




하지만 여기.


입구부터 베트남식당이라고 적힌 이곳은.


베트남 부부? 가 운영하는 곳임.


항상 갈때마다 손님은 우리뿐이었다;


하지만 착한 가격.


메뉴판임


우린 항상 가서 외치지.


"추천 좀 해주세요"


베트남 한번도 간적없는데,

여기서 먹고 난뒤로 가고싶어짐;_;



오늘의 메뉴는.


남양쌀국수, 쌀국수,

짜요, 껌션, 

스프라이트1개



둘이 먹은거 맞아요.......


첨에 그냥 쌀국수2개에

짜요만 주문했음.



이게 오천원밖에 안함.. 이양에 이 퀄리티에..이 맛에...


이건 남양 쌀국수, 고기에 새우가 들어감

울남편이 시킨것.



내가 시킨 쌀국수. 

면이 진짜 정말 맛있다.


사진찍는다고 못먹게하니까 그새를 못참고..


암튼 이렇게 먹었는데,


사실 너무 아쉬운거임 ㅠ 진짜ㅠㅠ


그래서 껌션이라는 새로운 메뉴에 도저어어어어언.

사진하고 거의 비슷하게 나와서 놀람.ㅋㅋ


첨엔 아 우리 잘못시켰을까? 라는 생각 잠시했음.



얼케먹어야되는지 모르니까 어버버버 하고있을때


사장님이 옆에있는 노란 소스?를 밥이랑 비벼서 먹는거라고 하심.


반신반의 하면서 비볐는데..



아 진짜... 천국을 맛보고 옴;_;


요번주에 또 갈거같당. 하하하핳



메뉴를 4개 먹었는데 26,000원 나왔네요.

다먹어 갈때쯤


베트남 남자들이 서너명와서 저녁을 시켜먹는데,


외국나가서 찾는 한인식당가는 기분이 저런걸까?


하는 생각했음.


암튼 진짜 맛있었음. 진짜 !


그나저나 외식에 너무 돈을 쓰는건 아닌지.......;_;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영업이라는데,

이때까진 낮에만 갔었는데..ㅠ

일하니깐 저녁에 가야하는 슬픔..


맛있게 먹으면 칼로리가 제로!!!!!!!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여수시 교동 372 | 베트남식당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